본문 바로가기

IT정보/동향/자료

한 눈에 쉽게 보는 무선인터넷 서비스 맵(1/4)

[Cover Story] 한 눈에 쉽게 보는 무선인터넷 서비스 맵(1/4)
조지연 기자 digerati@inews24.com
2006년 03월 03일
내가 가지고 있는 휴대폰을 꺼내보자. 가장 잘 보이는 자리에 ‘NATE’ ‘magicⓝ’ ‘ez-i’ 등의 문구가 새겨진 버튼을 발견할 수 있을 것이다. 사람들과 커뮤니케이션하는 중요한 도구인 휴대폰을 가지고 우리는 무선인터넷이라는 또다른 세계와 접속할 수 있다. SK텔레콤, KTF, LG텔레콤 등 이통3사에서 운영하는 무선인터넷 서비스의 구체적인 경로를 한눈에 알아볼 수 있도록 구성했다. 어떤 서비스들이 있으며 어떤 경로로 접속할 수 있는지 살펴보고 무선인터넷의 요금 체계 등에 대해서도 꼼꼼히 챙겨보는 기회를 가져보자.

한 눈에 보는 SK텔레콤 NATE 무선인터넷 맵

SK텔레콤 가입자가 사용하는 무선인터넷 NATE의 휴대폰 접속 경로를 통해 어떤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는지 살펴보자.

애견통역기

애견인구가 꾸준히 늘고 있으며 올해는 개띠해라 애견에 대한 서비스에 관심이 많다. 애견통역기는 개의 울음소리를 데이터베이스로 구축해, 사람과 기본적인 감정을 교환할 수 있도록 고안된 서비스다.

국내외 애견 관련 전문가들의 연구결과를 바탕으로 국내 IT 기술이 접목된 세계 최초 모바일 애견통역 서비스인 애견통역기는 55개 견종 및 기타 견종에 대한 감정패턴 DB를 통해 분석하는 것이 특징이다.

분석 서비스를 이용하면 애견의 울음소리를 휴대폰에 입력 받아 분석하며, 현재 감정상태를 알려준다. 전달 서비스는 주인이 애견에게 전달하고자 하는 감정상태를 개의 울음소리로 들려주는 방식이다.


접속 경로 네이트→운세/학습/예매/쇼핑→매니아(골프,레저,취미)→ⓜ애견통역기

정보이용료 2000원

미니가계부

‘올해에는 부자가 돼야지’를 결심했다면 매주 로또를 사기보다 가계부를 꼼꼼히 작성해보자. SK텔레콤의 재테크 포털 사이트인 모네타(www.moneta. co.kr)에서 제공하는 인터넷 가계부를 PC로 다운받아 자신의 수입·지출 등을 관리할 수 있다.

이러한 미니가계부는 최근 유무선 연동 서비스를 시작해 PC 뿐 아니라 휴대폰으로도 가계부를 쓸 수 있게 됐다. 휴대폰 미니가계부는 기존 인터넷 가계부의 복잡하고 어려운 기능은 빼고, 필요한 기능만을 넣어 초보자라도 누구나 쉽게 쓸 수 있도록 했으며, 주간·월간 리포트를 통해 나의 소비와 지출 내역을 한눈에 보여준다.

가계부의 핵심기능인 쓰기, 보기, 통계만을 제공해 이용자에게 인터넷가계부 쓰기에 대한 부담을 줄여주고 부가적인 감성요소를 가미해 지속적인 가계부 쓰기가 가능하도록 한 것이 특징.

접속 경로 네이트→증권/복권/은행/Biz→은행/환율/재테크→돈주머니→ⓜ미니가계부

정보이용료 월정액 2000원

ⓜ다이어트휘트니스

다이어트는 여성들에게 평생동안 지속해야 할 최고의 화두다. 요즘은 몸짱 열풍 때문에 남녀노소에 관계 없이 다이어트와 운동, 칼로리 등에 관심이 많다. 휴대폰을 이용해 다이어트를 좀더 효율적으로 할 수는 없을까?

‘다이어트휘트니스’ 서비스는 기존에 선보여 큰 반향을 이끌어 냈던 ‘모바일 다이어트’의 새로운 버전이다. 키, 체중 등 기본정보를 입력한 후, 본인에게 맞는 다이어트 방법을 제안받을 수 있는 이 프로그램은 음식 및 운동별 칼로리 계산과 다이어트 스케줄을 관리해줘 편리하다.

다이어트 스케줄 관리의 경우 다이어리 형식으로 구성돼 매일매일의 활동 및 식사 내역을 꼼꼼히 기입하도록 했는데, 흔히 다이어트에서 중요하게 여겨지는 식사 일기를 휴대폰으로 관리할 수 있어 편리하다.

외부에 있더라도 식사나 군것질을 하자마자 바로 휴대폰을 꺼내 기록할 수 있기 때문. 건강 관리와 살빼기에 관심 있다면 주목해야 할 서비스가 바로 다이어트휘트니스 프로그램이다.


접속 경로 네이트→친구찾기/교통/Drive→생활/여행/Idea→다이어트/몸짱→ⓜ다이어트휘트니스

정보이용료 월정액 3000원

※ 이통3사 모두 방대한 맵을 지면상 모두 담을 수 없어 제일 첫 접속 화면을 제외하고 축약해 실었습니다.




IT는 아이뉴스24, 연예스포츠는 조이뉴스24
<Copyright ⓒ 아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